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무한도전> 노홍철 복귀, 지금이 타이밍이다

 

MBC <무한도전>이 휴식기에 들어갔다. 빡빡한 기획과 촬영, 그리고 편집으로 이어지는 강행군 속에서 제작진이 선택할 수 있는 유일한 쉼표7주에 불과했다. 짧다면 짧고, 길면 길수도 있는 시간이다.

 

시청자의 관심은 벌써 7주후로 쏠려있다. 재충전을 마친 <무한도전>이 어떤 모습으로 돌아올지 쉽게 그려지기 않기 때문이다. 게다가 또 하나. 다시금 불거진 원년멤버 노홍철 합류설이 대중의 호기심을 부채질하고 있다.

 

 

 

 

원조 돌+I’ 노홍철은 돌아올 수 있을까?

 

결국 타이밍이다. 인생도, 사랑도, 정치도, ‘가 중요하다. 모든 조건이 완벽할지라도 타이밍이 어긋나면 어그러질 수 있다. 아무리 사랑해도 타이밍이 맞지 않으면 인연은 길게 이어지지 않는다. ‘지금은 맞고 그때는 틀린이유도, 타이밍의 문제다.

 

<무한도전>아픈 손가락노홍철에겐 두 번의 타이밍이 존재했다. 첫 번째는 그가 자숙을 마치고 다시 방송에 복귀했을 때다. 하지만 당시엔 반대 여론이 만만치 않았고, 노홍철 역시 자신을 키워준 <무도>에 부담을 주기 싫다는 뜻을 밝히며 다른 프로그램을 선택했다. 결과적으로 그는 타이밍을 놓쳤고, 아쉽게도 복귀 이후 이렇다 할 활약을 보여주지 못하고 있다.

 

 

 

 

원조 돌+I’라는 그의 닉네임에서 엿볼 수 있듯, 그는 한때 정제되지 않은 캐릭터의 상징이었고, 동시에 새로운 방송 문화를 주도했던 트렌드 세터이기도 했다. 그러나 지금은 그저 평범한 예능인으로 전락하고 말았다. 그에겐 더 이상 신선함이라든지 기존 예능 문법을 파괴하는 발칙한 모습이 보이지 않는다.

 

첫 번째 타이밍이 아쉽게 날아가긴 했지만, <무한도전>에겐 여전히 노홍철이 필요했고, 동시에 노홍철에게도 <무한도전>이란 멍석이 절실했다. 다행히(?) 두 번째 타이밍이 찾아왔다. <무한도전>의 개국공신 중 한명인 정형돈이 건강상의 이유로 하차를 결정한 것이다.

 

 

 

 

팬들의 입에선 다시금 노홍철의 이름이 흘러나오기 시작했다. 정형돈의 빈자리를 메우기 위해선 기존 멤버들과의 호흡이 좋은 노홍철이 돌아와야 한다는 논리였다. 10년간 쉼 없이 달려오며 지칠 대로 지친 제작진 입장에서도 노홍철은 조금이나마 숨통을 트여 줄 수 있는 최선의 카드였다.

 

현실은 녹록치 않았다. 여론과 대중정서가 발목을 잡았다. 음주운전이라는 과오가 더없이 뼈아프게 느껴졌다. 제작진과 노홍철이 신중에 신중을 기하는 사이 두 번째 타이밍도 날아갔다. 그럼에도 <무한도전>은 건재했다. 식스맨으로 광희가 합류하고, 양세형이 새로운 멤버로 자리를 잡아가면서, ‘무도의 노홍철은 조금씩 잊혀져갔다.

 

많은 이들이 <무한도전>에서 노홍철을 보는 건 이제 어렵겠구나 하고 생각했을 찰나, 어쩌면 마지막일지도 모를 세 번째 타이밍이 찾아왔다. 광희의 군 입대가 결정되면서, 멤버 충원 논의에 불이 붙은 것이다.

 

 

 


물론 본인의 의사와는 상관없이 노홍철은 다시금 그 중심에 섰다. 제작진은 노홍철이 복귀하길 바라는 많은 분들의 마음을 알지만 정작 본인은 그런 의사를 밝힌 적이 없다"며 섣부른 추측에 선을 그었고, 노홍철 역시 신중하게 답해야한다며 조심스런 태도를 보이고 있다.



 

 

솔직히, 노홍철의 복귀만으로 <무한도전>이 크게 달라질 것이라곤 생각하지 않는다. 그의 복귀가 확정되는 순간 불어 닥칠 후폭풍을 감안한다면, 굳이 무리할 필요가 있을까 싶기도 하다. 하지만, 다시 오지 않을 이 타이밍을 놓친다면, 앞으로 <무한도전>에서 노홍철을 보는 건 요원한 바람에 그치고 말 것이다.

 

만약 <무한도전>과 노홍철 양측이 아직 미련(?)이 남아있다면, 부디 이 세 번째 타이밍을 놓치지 말았으면 좋겠다. 타이밍이 적절할 때 결과 역시 좋은 법이기 때문이다.

 

 

사진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저작권은 해당 방송사 및 언론사 등에 있습니다.

글의 무단 도용 및 불펌을 금지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블로그 이미지

이카루스 이카루스83

세상 모든 것을 리뷰하는 블로그입니다. 영화, 책, TV, 그리고 우리의 인생까지. 세상을 바라보는 따뜻한 시각을 견지하기 위해 오늘도 노력하며 살고 있습니다.